검색

옹성우 팬카페 '옹리유', 새해맞이 소아암 치료비 365만원 전달!

크게작게

이준영 기자 2019-01-04

그룹 워너원 출신 가수 옹성우 팬카페 ‘옹리유’가 4일 새해를 기념하여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소아암 치료비 365만원을 전달했다.

 

 

전달받은 기부금은 전액 옹성우의 이름으로 소아암 환자 치료비로 사용될 예정이며 지원 내역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홈페이지 ‘경제적 지원결정 환아’ 공지를 통해 게시된다. 

 

팬카페 옹리유는 2019년 성우의 새로운 출발을 응원하며 소아암과 싸우는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물하고 싶었다며 성우에게 받은 행복을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나누는 뜻깊은 일에 동참해준 많은 팬에게 감사를 전한다고 기부 계기와 소감을 밝혔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옹성우’의 이름으로 기부증서를 발급했으며 증서에는 ‘성우를 통해 행복을 배우고 위로를 배우고 사랑을 배웠습니다. 성우와 옹리유가 모든 어린이들의 삶에 큰 행복과 위로를 줄 수 있기를 바랍니다’라는 팬들의 기념 메시지가 담겼다. 

 

한편 지난해 6월 아이스버킷챌린지에 참여하며 팬들에게 귀감이 되었던 가수 옹성우는 학교를 배경으로 한 JTBC 드라마 ‘열여덟(가제)’ 출연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져 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사진 :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기사입력 : 2019-01-0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