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가수 목비, 화보 같은 일상 공개 ‘시선 집중’

크게작게

이승준 기자 2019-01-08

가수 목비가 일상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 목비는 자신의 SNS를 통해서 새해 인사와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목비는 차 안에서 무심한 듯 그윽한 눈빛으로 분위기 있는 모습을 연출했다.

서울패밀리 출신 실력파 가수로 가요계 정평이 나있는 목비는 KBS 아침마당, MBC 가요베스트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하며 주목을 받고 있다.

 

보컬을 보는 눈이 까다롭기로 유명한 위일청과 서울패밀리의 멤버 서록으로 활동해온 목비는 KBS '콘서트 7080' 등에 출연해 뛰어난 노래 실력으로 이름을 알리며 대중들에게 꾸준히 사랑 받아 왔다.

 

 

목비는 지난 2007년 가수로 데뷔한 이후 '나 여기에', '제발', '마지막 사랑', '그대 하나' 등을 발표했으며 OCN 드라마 '신의 퀴즈'의 OST인 '너 없이는'도 불렀다.

다양한 솔로 앨범을 발매하고 콘서트 등을 이어가며 팬들과 소통해왔으며 최근에는 '애인일까 친구일까'를 발매해 많은 사랑을 받으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애인일까 친구일까'는 서로 사랑하고 있지만 애인과 친구 그 경계선에서의 갈등을 다룬 모두 공감할 수 있는 가사와 댄스 풍의 리듬에 세미 트로트의 멜로디를 더한 신나고 경쾌한 곡으로, 달라진 목비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다.

(사진:목비 SNS/애드테인먼트)

기사입력 : 2019-01-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