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LG유플러스, 통신사 최초로 ‘G-star 2019’ 참가

크게작게

이승준 기자 2019-11-19

LG유플러스는 11월 14일부터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지스타(G-star) 2019’에 클라우드게임, 게임Live(게임방송), 클라우드VR 게임 등 다양한 게임플랫폼을 선보이는 약 330㎡ 규모의 전시관을 운영하였다.

 

LG유플러스는 최근 세계 최초로 5G 기반 클라우드 VR게임과, 클라우드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를 연이어 선보이며, 초저지연 5G 네트워크의 장점을 활용한 게임관련 서비스 확장에 집중하고 있다.

 


LG유플러스 김새라 마케팅그룹장은 ‘LG유플러스만의 5G 네트워크 기반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국내 최대 게임 박람회 G-star 2019에서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증강현실, 가상현실(AR/VR)에 이어 클라우드 게임까지 새로운 5G 서비스 경험을 고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게임에 U+5G를 더하다’를 컨셉으로 마련된 전시관에는 ▲세계 최초 5G 클라우드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와 ▲좋아하는 프로게이머 선수의 경기영상을 마음대로 골라보는 ‘게임Live’ ▲고사양의 VR 게임을 5G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는 ‘클라우드 VR게임’ 체험존이 마련했다.

 

클라우드 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는 국내 인기 PC콘솔게임들을 다운로드 없이 모바일과 PC에서 제대로 즐길 수 있다는 점을 부각했다.

 

게임방송 서비스 ‘게임 라이브(Live)’는 선수별 화면, 멀티뷰, 타임머신, 슬로우 비디오, 하이라이트 등 특화기능을 선보였다. 선수별 화면은 기존에는 방송에서 보여주는 유저의 게임화면만 관람했지만 실시간 중계가 지난 경기를 볼 때도 보고 싶은 선수를 3명까지 골라 동시에 시청할 수 있다. 타임머신 기능은 중계영상은 물론 선수별 영상까지 원하는 장면을 돌려볼 수 있다.

 

클라우드VR게임은 고사양 VR게임을 다운로드 없이 5G네트워크로 실시간 스트리밍해 즐길 수 있다는 점을 강조랬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는 근력, 요가, 필라테스, 스트레칭 등 약 200여편 이상의 헬스 콘텐츠를 제공하는 ‘스마트홈트’와 공연, 아이돌 등 900여개의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는 ‘U+VR’을 체험할 수 있는 5G 서비스 시연존도 마련했다.

 

기사입력 : 2019-11-1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